채널뉴스

한국상담학회 손은령 회장, 대통령 직속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 위원 위촉

온라인 뉴스팀 | 기사입력 2024/06/27 [12:15]

한국상담학회 손은령 회장, 대통령 직속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 위원 위촉

온라인 뉴스팀 | 입력 : 2024/06/27 [12:15]

한국상담학회 손은령 회장(충남대학교 교수)이 대통령 직속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의 위원으로 위촉됐다.

 

▲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한 정신건강정책혁신위원 23명(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 손은령 회장)  ©

 

정부는 6월 26일 국립정신건강센터에서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를 공식 출범하고,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 1차 회의’를 개최한 가운데 손은령 교수 등 총 23명을 ‘정신건강정책 혁신위원회’의 위원으로 위촉했다.

혁신위원회는 정신건강정책 혁신에 대한 각계의 의견 수렴, 자문, 로드맵 마련의 역할을 하게 된다. 위원장은 신영철 성균관대 의대 교수이며, 조규홍 보건복지부장관, 손은령 교수(충남대 교육학과, 한국상담학회장)를 포함한 심리상담·의료·복지·간호·언론 분야 전문가, 강명수 공동대표(미안하다 고맙다 사랑한다)를 포함한 당사자·유가족 등 총 23명으로 구성된다.

손은령 위원(한국상담학회장, 충남대 교육학과 교수)은 “마음건강을 국가가 돕고 지원하는 시대가 열렸다. 전 국민 마음 돌봄을 위한 심리상담체제를 마련하기 위해서는 전문가들의 노력과 함께 상담 법제화가 선행돼야 한다”고 밝혔다.

정신건강정책 혁신방안 세부 이행계획은 △일상적 마음 돌봄 체계 구축 △정신응급 대응 및 치료체계 재정비 △온전한 회복을 위한 복지서비스 혁신 △인식개선 및 정신건강 정책 추진체계 정비 등 4대 전략으로 이뤄져 있다.

그중 전 국민의 일상적 마음 돌봄 체계 구축을 위해, 국민 100만 명을 대상으로 전문 심리상담을 지원하고, 청년·학생 검진 주기 단축 및 조기 개입, 직업트라우마센터 확대 및 EAP (근로자지원 프로그램) 활성화, 상담 전화 109 통합 등 자살 예방 강화 등을 추진한다.

한국상담학회는 2000년 6월 3일 창립해 한국 상담학 연구, 상담학의 발전, 전문상담사 자격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상담 관련 학과 학부 및 대학원생, 상담 분야의 실무 종사자들, 그리고 교수들로 주로 구성된 4만여 명의 회원들과 9000여 명의 전문상담사, 400여 개의 기관회원, 300여 개의 교육연수기관, 15개의 분과학회(대학, 집단, 진로, 아동·청소년, 학교, 초월영성, 부부·가족, NLP, 군·경·소방, 교정, 심리치료, 기업, 중독, 생애개발, 노인)와 9개 지역학회로 구성된 상담 분야 전국 단위의 대표적인 학회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카라반살롱 2024’ 오는 8월 31일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