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38개국 대표궁사들, 광주서 자웅 겨룬다.

경기장 시설 정비, 숙박, 수송, 자원봉사 운영 등 대회 준비 막바지

김은실 승인 2022.05.12 19:28 의견 0

광주광역시는 오는 17일부터 시작하는 ‘광주 2022양궁월드컵대회’ 개막을 5일 앞두고, 12일 오전 광주시체육회에서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광주 2022 현대 양궁월드컵 미디어 데이

이날 미디어데이는 대회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장영술 대한양궁협회 부회장, 김광아 광주시양궁협회장, 김성훈 대한민국 양궁 국가대표 총감독 등이 참석했다.

광주 2022양궁월드컵대회는 17일부터 22까지 6일간 열리며, 38개국 381명(선수 270, 임원 등 111)이 참가한다.

예선전과 본선전(5.17~20)은 광주국제양궁장에서, 결승전(5.21~22)은 우리나라 여자양궁의 산실인 광주여자대학교에서 열린다.

우리나라는 2020도쿄올림픽 스타 안산, 김제덕 선수 등 대표팀 총 16명의 선수가 참가해, 대회 흥행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체육진흥과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